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  • 페이스북
  • 카카오플러스
  • 네이버블로그
  • 유튜브
  • 인스타그램

SIHEUNG CITY 보건

결핵관리사업

결핵이란

결핵균의 전염에 의해 발생하는 전염성 질환으로 모든 조직, 장기에서 발생할 수 있으나 폐와 기관지, 후두의 결핵만이 전염성을 갖고 있으며 다른 장기의 결핵은 전염성이 없습니다.

조기에 발견하여 규칙적으로 치료하면 대부분 완치될 수 있지만, 늦게 발견되거나 치료를 안 하면 사망하거나 후유증으로 고생하게 됩니다.

결핵의 전염

  • 치료 안 한 폐결핵 환자가 기침을 하면 눈에 보이지 않는 가래방울에 결핵균이 섞여 공기중으로 배출되어 사람이 호흡할 때 폐 속에 들어 가게 되어 감염을 일으킵니다.
  • 결핵균에 감염되더라도 저항력이 떨어진 5-10%의 사람만이 결핵으로 발병하고, 나머지는 건강하게 살아갑니다.

결핵의 주요증상

  • 결핵의 주요증상초기에는 뚜렷한 증상이 없으나 기침등 다음과 같은 증상이 2-3주 이상이 지속 되면 반드시 결핵검사가 필요합니다.
  • 기침, 각혈, 객담, 무력감, 식욕부진, 체중감소, 발열, 호흡곤란 등

결핵의 진단과 치료

  • 객담검사와 흉부 엑스선 등을 통해 진단 할 수 있습니다.
  • 결핵치료는 3-4가지 약을 최소 6개월 이상 복용하며, 처방된 약을 꾸준히 복용하면 대부분 완치가 가능합니다.
  • 특히 기침, 발열, 무력감 등의 증상은 약복용 2주 후면 거의 없어 집니다.

결핵의 예방

  • 생후 1개월 이내에 BCG 접종을 실시합니다.
  • 결핵환자 가족 및 결핵유증상자의 경우 보건소 또는 가까운 병의원 방문 흉부엑스선 검진 등을 실시합니다.
  • 충분한 영양상태를 유지하고, 평소에 건강관리를 잘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

입원·격리치료명령 결핵환자 부양가족생활보호비 지원

지원 대상
  • 입원‧격리치료명령을 받아 입원 치료 중인 결핵환자로(단, 기초생활수급자 제외) 2018년도 가구별 기준 중위소득 수준의 120% 미만(환자가구)에 해당하는 경우
    * 입원·격리치료명령 실시 이전 최근 1년 이내로 소득이 확인된 환자
    • 2018년도 부양가족생활보호비 지원대상자 선정 기준

      (단위 : 원/월)

      모바일환경에서는 좌우로 이동하여 내용(표)을 보실 수 있습니다.

      2018년도 부양가족생활보호비 지원대상자 선정 기준
      가구 규모1인2인3인4인5인6인7인
      중위소득 1,672,105 2,847,097 3,683,150 4,519,202 5,355,254 6,191,307 7,027,359
      (120%) 2,006,526 3,416,516 4,419,780 5,423,042 6,426,305 7,429,568 8,432,830

      ※ 8인 이상 가구의 기준 중위소즉 : 1인 증가시마다 836,058원씩 증가 (8인 가구: 7,863,411원)

지원 제외 대상
  • 타 법률 지원을 받는 환자
    • 「긴급복지지원법」등 다른 법률에 의거하여 ‘입원·격리치료명령 지원사업’ 과 동일한 내용 (생계지원)의 구호 · 보호나 지원을 받고 있는 경우 중복지원불가
    • 「부양가족생활보호비지원」과「긴급복지생계지원」시 급여 산후는 「부양가족생활보호비지원」을 우선하여 지급함

기타 자세한 문의사항

  • 보건정책과 : 031-310-5820
  • 정왕보건지소 : 031-310-5925
공공누리 제4유형: 출처표시 +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금지

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+변경금지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페이지 만족도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